최종편집: 2021년10월20일 17:47 Sing up Log in
IMG-LOGO

장수문화원, 문화학교 민화반 전국 벽골 미술대전 수상


기사 작성:  유기종
- 2021년 09월 24일 13시30분
IMG
한국미술협회 김제지부 주관으로 치뤄진 제22회 전국 벽골미술대전 민화부문에서 장수문화원 문화학교 강좌 민화반 수강생들이 다수 수상 소식을 전했다.

장려상에는 이윤경, 정유진씨, 특선에는 이숙희, 유영미, 정서영, 이지민, 이옥이씨를 비롯해 서인애씨가 입선을 수상했다.

이번 대전은 한국화, 서양화, 서예, 문인화, 조각, 공예, 민화부분으로 전국 각지에서 작품들이 출품돼 열띤 경합을 벌였다.

장수문화원 문화학교 강좌 민화반은 2018년도 개설이래 작가 이선화 강사의 지도 아래 수강생들이 꾸준히 활동하며, 그동안 벽골미술대전(우수상, 특선, 입상), 전주전통공예 전국대전(장려상) 등 각종 공모전에서 좋은 실적을 거두고 있다.

한병태 문화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으로 강좌교육 수업이 제대로 진행되지 못한 상황에도 수강생들이 작품을 완성하고 다수의 분들이 수상한 것을 축하드린다. 힘든 시기 주민들이 강좌를 통해 좋아하고 잘하는 일을 찾아 즐겁게 배울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자신의 소질을 발전시킬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 ”고 말했다.

시상식은 오는 10월 9일 김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에서 진행된다. 작품전시는 1부 한국화, 서양화, 공예(조각) 9월29일~10월3일, 2부 서예, 문인화, 공예(도자기), 민화 10월5일~10월9일까지이다.

/장수=유기종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유기종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