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2월26일 11:51 Sing up Log in
IMG-LOGO

"나눔 명문가의 따뜻한 손길“

임규래씨, 손자-손녀 등 가족과 기부금 전달

기사 작성:  강교현
- 2021년 01월 18일 17시51분
IMG
할아버지부터 손자·손녀에 이르기까지 17년째 꾸준히 기부를 실천하고 있는 가족이 있어 눈길을 끈다.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에 따르면 임규래(77‧전주시 태평동)씨 가족이 올해도 돼지저금통과 함께 찾아와 나눔의 손길을 더했다. 지난 1974년부터 48년 간 적십자 봉사원으로 활동해오고 있는 그는 가족들과 함께 17년째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올해에도 돼지저금통의 44만3,360원과 임 씨 개인기부 100만원을 전달하면서 현재까지 3,500만원을 기부한 것으로 전해졌다.

임 씨는 “코로나19 상황 가운데 소외계층에 대한 관심이 소홀해질 수도 있지만 이런 때일수록 모두가 온정을 나눠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강교현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강교현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