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1월21일 19:48 Sing up Log in
IMG-LOGO

정읍 오리농장 AI 고병원성 확진

반경 3㎞ 내 농장까지 살처분 확대
전국 29일 24시까지 이동중지 명령

기사 작성:  정성학
- 2020년 11월 28일 16시57분
IMG
방역당국이 28일 낮 고병원성 AI가 발병한 정읍시 소성면 한 육용오리 농장 진입로에 방역초소를 설치한 채 출입을 통제하고 있는 모습. 농장 안에선 긴급 살처분 작업이 벌어지고 있다.

/정성학 기자 csh@sjbnews.com



정읍 소성면 한 오리농장에서 발견된 조류인플루엔자(AI) 의심축이 고병원성으로 확진됐다.

농림부는 28일 오후 정밀검사 결과 문제의 H5N8형 AI 항원은 고병원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고병원성 AI 발병은 올들어 국내 첫 사례다.

방역당국은 이에따라 살처분 대상을 발병농장 반경 3㎞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현재 3㎞ 안에는 가금농장 6곳이 39만2,000여마리를 사육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당국은 이날 오전 해당 농장에서 의심축이 발견되자 곧바로 방역대를 설정한 채 살처분 작업을 벌여왔다.

아울러 전국적으로 28일 0시부터 29일 24시까지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발령했다.

이동중지 대상은 전국 가금농장, 축산차량, 사료공장과 도축장 등 축산시설이다.

/정성학 기자 csh@sjbnews.com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정성학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