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8월07일17시41분( Friday ) Sing up Log in
IMG-LOGO

(재)전주문화재단 신임 대표이사에 백옥선 박사 내정


기사 작성:  공현철
- 2020년 07월 14일 17시33분
IMG
(재)전주문화재단은 신임 대표이사로 백옥선 박사(여·55)를 내정했다고 14일 밝혔다.

백옥선 내정자는 전주지역 연극배우를 시작으로 전주예총 사무국장, 전주공예품전시관 초대 관장, 전북도 문화전문직 사무관, 예원예술대학교 객원교수를 지냈다. 현재 전북대학교에서 문화이론과 문화기획을 가르치고 있다.

백 내정자는 신원조회 등을 거쳐 대표이사로 임명될 예정이다. 대표이사 임기는 2년이며, 1회에 한해 연임이 가능하다. /공현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현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