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4일19시15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정읍시노인복지관, 결식 우려 어르신에 식품꾸러미 지원

330상자 총 900만 원 상당…, 마스크도 함께 전달


기사 작성:  박기수
- 2020년 03월 27일 13시54분
IMG
정읍시노인복지관이 이달 초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결식 우려가 있는 홀로 사는 어르신 330명에 총 900만 원 상당의 식품 꾸러미와 마스크를 전달한 것이 알려져 화제다.

코로나19 위기경보 심각단계 격상에 따라 복지관·마을 경로당 등 휴관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 불안감과 고립감을 느낄 어르신 가정을 발굴해 식품 꾸러미를 전달한 것이다.

식품꾸러미는 조리가 간편한 죽과 삼계탕 등 어르신이 선호하는 즉석조리식품 10봉지로 구성됐다.

복지관 직원들은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고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한 상태로 직접 330상자를 개별 포장해 준비된 식품꾸러미를 어르신 가정에 마스크와 함께 전달했다.

최상옥 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노인 맞춤 돌봄 서비스가 제한되고 경로당 운영 중단으로 취약계층 어르신의 결식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공백 없는 어르신 돌봄 서비스 제공을 위해 힘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